'​오제세와 함께 더좋은 충북' 출판기념식  열리다!

2월18일  오후3시, 청주 S컨벤션 신관 2층
'충북사람에 의한 충북 살리기'  모델 제시 

오제세0-커버.png
[사진] 오제세 전 의원의 저서 '오제세와 함께  더 좋은  충북' 커버 사진

불어민주당 4선의원(17대~20대)을 지낸 오제세 의원의 ’오제세와 함께 더좋은 충북' 출판기념회가 2월18일 오후 3시 충북 청주의 에스컨벤션 2층 홀에서 열렸다.

 

이날 출판기념회에서는 300여명의 충북 지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정우택 국민의 힘 충북도당 위윈장과 조강현 국민의힘 상임고문, 이종구 서울 강남구 전 국회의원의 축사가 진행되었다.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시절에 신실한 동지였던 이언주 전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도 참석하여 출판기념을 빛내 주었다. 그 밖에도 심의보 충북교육감 후보, 최명현 전 제천시장, 박정희 청주시의원과 세계적인 마스크 생산 기업가, 출신학교 동문들, 오제세를 사랑하는 충북 주민들이 내빈으로 소개되었다.

장기요양기관을 대표하여 청주의 장연호 회장과 오동식 박사, 고양시 장기요양기관협회 나윤채 회장, 공공정책시민감시단 강세호 총재가 참석하여 새로운 저서의 출간을 축하하는 대열에 참여했다. 

 

오제세 의원은 인사말에서 ‘지난 16년 간의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시절을 마감하고 그 후 2년의 세월동안,  내가 태어나고 자란 충북 각 지역을 돌면서 충북의 발전과 나라다운 나라의 모습을 생각하고,  이번 출판 기념회를 열게 되었다’고 회고 하면서, 지금은 더부어민주당을 떠나 국민의힘에 적을 두고 활동을 하게 되었지만, 당적에 관계없이 충북 도민을 위한 정치활동으로 남은 힘을 쏟아보고 싶다‘는 각오를 전해 참석자들의 마음을 뭉클하게 만들었다.

 

오 전 의원은 이번 저서를 출판하게 된 배경에 대해서, ’충북형 일자리와 충북형 문화예술로 200만 충북시대, 100만 청주시대를 열어야만 대한민국의  위기를 희망으로, 충북의 위기를 행복으로 이끌 수 있다‘고 설명하고, 지역 주민들이 가치를 담아 더 좋은 충북을 만들어 혼자가 아닌 160만 충북 사람이 함께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저서에는 충북 미래를 진단한 국내외 석학과 전문가들의 담론이 쉽게 정리돼 있다.

충북 11개 시·군의 주요 자원과 문화적 특징, 아름다운 자연 풍경을 그리고 있으며, 이를 토대로 한 충북의 새로운 미래에 대한 의견도 담고 있다.

 

정우택 국민의 힘 도당위원장도 축사에서 ’오제세 의원의 태어나고 자란 이력과 충북사랑은 모든 충북 도민들의 가슴속에 자라잡고 있다‘고 하면서, 오 전 의원이 일편단심 전심을 다했던 16년간의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활동을 4선으로 마감하고, 국민의힘 소속으로 다시 남은 여생의 일부를 충북도민을 위해 발벗고 나서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라고 격려를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