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의 도시 '이스탄불' 블루모스크 VR Tour

[VR영상] 터키 이스탄불의 '블루모스크' 여행 VR영상  

브이알힐링TV를 사랑해 주시는 시청자 여러분 안녕하세요?

실버피아온라인과 브이알힐링TV의 이번 이스탄불 방문에서 두 번째 찾은 명소는 블루모스크입니다. 술탄 아흐메트 모스크라고도 불리우기도 합니다.

모스크는 이슬람교의 예배 및 집회 장소로 한국어로는 성원이라고도 번역합니다. 모스크는 돔과 건물을 둘러싼 미나렛이라 불리는 첨탑이 있는 것이 특징입니다.

블루 모스크는 터키의 이스탄불에 있는 대표적인 모스크로, 세계문화유산인 이스탄불 역사 지구의 유서 깊은 건축물 가운데 하나입니다. 오스만 제국의 제14대 술탄 아흐메트 1세의 명령에 따라 1609년부터 착공에 들어가 7년이란 공사기간 끝에 1616년에 완성된 것입니다.

모스크 안 벽면을 온통 뒤덮은 푸른빛을 띠는 도자기 타일 때문에 블루 모스크라는 애칭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블루모스크는 가운데 커다란 돔에 수많은 작은 돔을 얹은 형태로 구성되어 안정감을 주고 있으며 수많은 기둥이 받치는 각각의 아치 위에 작은 돔이 둥글게 솟았고, 4단을 이루고 있습니다.

돔 숫자는 점점 작아지다가 마지막 거대한 중앙 돔에 이르게 됩니다. 직경 23.5m의 거대한 중앙 돔은 작은 네 개의 돔이 받치고 있습니다. 돔 주변에는 수많은 창을 내어 자연의 빛이 내부로 비치게 했습니다. 돔 위에는 황금색 장식을 달았고 맨 꼭대기에는 이슬람을 상징하는 별과 초승달을 얹고 있습니다.

이 블루 모스크는 전 세계에서 여섯 개의 미나렛을 갖고 있는 유일한 모스크로 오스만 제국 술탄은 매주 금요일 이곳에서 예배를 보았다고 합니다. 술탄 아흐메트 모스크는 크고 작은 돔의 균형과 모스크 양쪽에 쭉 뻗어 세워진 미나렛으로 장관을 이루고 있습니다.

모스크 내부는 약 2만 1,000개에 달하는 파란색의 이즈닉 타일과 푸른빛의 260개 유리창으로 장식되어 있는데, 서양 사람들은 발음하기 어려운 술탄 아흐메트 모스크로 부르기보다는 파란색의 타일이 많은 사원이라 하여 ‘블루모스크’라 부른다고 합니다.

내부에 있는 거대한 돔은 네 개의 거대한 기둥에 의해 떠받쳐지고 있습니다. 돔의 하중을 견딜 수 있도록 육중하게 만들어진 이 기둥은 직경이 5m가 넘어 일명 코끼리의 다리라고 불리웁니다. 하얀 대리석으로 만들어진 모스크의 설교단(민바르)에는 아라베스크 문양이 정교하게 새겨져 있습니다.

이 설교단을 중심으로 왼쪽에는 술탄의 전용 기도실이 있습니다. 여름에는 모스크의 내부를 아름답게 밝혀주는 조명이 켜지기도 합니다.

이 블루모스크를 방문한 많은 방문객들은 이슬람교도 여부에 관계없이 머리에 두루는 히잡이나 스카프를 쓰고 내부로 들어가게 됩니다. 건물내부에 들어가게 되면 신발을 벗는대신, 신발에 덧신을 신고 들어 갑니다.

방문객 중 이슬람 신자들은 이슬람교도의 전통 예식에 따라, 큰 절을 계속하고 있고, 성전에서는 계속 예배의식이 진행되고 있습니다. 이것으로 세계 최대의 이슬람 성전 블루모스크 관광을 마칩니다. 다음 시간에는 히포드럼 관광을 보여드리겠습니다.

​[글: 이은경 앵커, 입력시간: 2022.6.12, 08:20]